기생충 득시글한 생선 소비로 인한 남성의 결과

기생충 득시글한 생선 소비로 인한 남성의 결과, 시보드 블로그

농어 뱃속에 기생충이 가득 들어차있다.(왼쪽). 니콜라스가 처방 받은 구충제에 대해 설명하고 있다. /사진= 니콜라스 크라트카 틱톡 캡처

미국의 한 남성이 자신의 SNS 계정에 기생충이 들어있는 생선을 조리해 먹는 영상을 올려 화제를 모으고 있다. 남성은 단순히 궁금하다는 이유로 기생충이 있는 걸 알고도 생선을 먹은 것으로 전해졌다.

3일(현지 시간) 영국 더선에 따르면, 미국 로스앤젤레스에 살고 있는 니콜라스 크라트카는 지난달 틱톡 계정에 자신이 잡은 농어를 조리해 먹는 영상을 올렸다. 영상에는 니콜라스가 직접 낚시를 통해 농어를 잡는 모습과 집에서 농어를 손질해 구워 먹는 모습 등이 담겼다. 그는 손질 과정에서 농어 뱃속에 기생충이 들어있는 것을 발견했지만, 물고기와 벌레를 모두 먹었을 때 어떤 일이 일어나는지 궁금해 그대로 조리해 먹었다고 설명했다. 해당 영상은 현재 900만 이상 조회 수를 기록 중이다.

니콜라스는 얼마 후 복통, 설사 등과 같은 증상을 경험했다. 곧바로 병원을 찾은 그는 의사로부터 기생충이 눈, 뇌까지 침투했을 위험이 있으며 빨리 조치를 취하지 않으면 심각한 상황에도 이를 수 있다는 이야기를 들었다. 니콜라스는 “몸 속에 촌충을 비롯한 여러 종류의 기생충이 있을 가능성이 높다고 했다”며 “일부 기생충이 발작과 근육 손상을 일으키는 것은 물론, 눈에 들어갔을 경우 시력에도 문제가 생길 수 있었다”고 말했다.

의료진은 니콜라스에게 여러 종류의 구충제를 동시에 처방했다. 당시 그의 몸에 어떤 종류의 기생충이 들어 있을지 특정할 수 없었기 때문이다.

니콜라스는 약 처방을 받은 뒤 귀가했으며 현재까지 건강하게 지내고 있다. 그는 자신의 잘못을 인정하는 동시에 다른 사람들에게 자신과 같은 실수를 하지 말라고 경고했다. 니콜라스는 “이번 일로 얻을 수 있는 교훈은 생선 속 기생충을 먹지 말라는 것”이라며 “특히 플로리다 호수와 연못은 매우 따뜻한 환경이기 때문에 더욱 위험하다”고 말했다. 이 같은 일을 겪었음에도 위험한 식사를 멈추지 않겠다는 뜻도 밝혔다. 그는 “후회하지 않는다”며 “살아있는 한 계속해서 극단적인 식사를 할 것이다”고 말했다.

한편, 기생충이 들어간 생선을 먹을 경우 설사, 복통, 메스꺼움, 발열 등과 같은 문제를 겪을 수 있어 주의해야 한다. 기생충이 눈이나 뇌에 들어가면 시각, 신경학적 문제가 생기고, 심하면 사망에 이르기도 한다. 민물고기 속 간흡충이 체내로 들어와 담도로 이동할 경우 염증을 유발해 담낭암으로 이어질 위험도 있다.

1. “기생충 득시글한 생선”
2. “해산물 섭취시 주의사항”
3. “기생충 감염 원인”
4. “남성 기생충 감염 사례”
5. “먹는 생선의 안전성”
6. “생선섭취로 인한 기생충 감염”
7. “생선 조리법과 기생충”
8. “궁금해서 먹었던 생선, 기생충 감염 경험담”
9. “기생충조심! 생선 섭취시 유의할 것”
10. “능선우렁이나 물렁이에 기생하는 기생충”
11. “득시글한 생선에 상한 내음이 있을 경우”
12. “기생충에 감염된 생선식별법”
13. “생선 섭취 후 기생충 증상”
14. “손질하지 않은 생선 섭취로 일어난 기생충 감염”
15. “괜찮지 않은 생선 피해가는 방법”
16. “기생충증상이 나타나면 하는 대처법”
17. “궁금해서 먹은 생선 후 기생충 감염 ”
18. “남성 기생충 감염 증상”
19. “생선 먹을 때 주의사항”
20. “부적절하게 조리된 생선의 위험성”

Related Posts

답글 남기기

이메일 주소는 공개되지 않습니다. 필수 필드는 *로 표시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