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인의 작품을 싫어한 감독들과 그 영화들!

본인의 작품을 싫어한 감독들과 그 영화들!, 시보드 블로그

본인의 작품을 싫어한 감독들과 그 영화들!


감독의 비전은 영화 제작에서 매우 중요하지만, 때로는 최종 편집본이 감독들이 상상했던 것과 완전히 다른 경우가 있다. 어떤 감독들은 자신들의 작품을 공개적으로 비판했고, 어떤 감독들은 비평가들의 호평은 받았지만 그 작품을 정말 싫어한다. 이것에 대한 이유는 다양하다. 어떤 감독들은 그들의 영화가 충분하지 않았다고 생각하는 반면, 다른 감독들은 형편없는 최종 편집본에 제작사를 탓한다.

이 갤러리에서, 감독들이 싫어하는 그들의 영화들을 다시 살펴보자.

 

본인의 작품을 싫어한 감독들과 그 영화들!, 시보드 블로그

데이비드 핀처 – ‘에일리언 3’ (1992)


‘에일리언 3’는 데이비드 핀처의 데뷔 영화였고, 상업적으로나 비평적으로 훌륭한 영화는 아니었다. 감독과 20센츄리 폭스는 영화의 여러 측면을 놓고 충돌했고, 그 결과는 핀처의 마음에 들지 않았다.

 

본인의 작품을 싫어한 감독들과 그 영화들!, 시보드 블로그

데이비드 핀처 – ‘에일리언 3’ (1992)


“아무도 나보다 그것을 더 싫어하지 않았어요. 지금까지, 그 누구도 나보다 그것을 더 싫어할 수 없어요.”라고 핀처는 말했다.

 

본인의 작품을 싫어한 감독들과 그 영화들!, 시보드 블로그

조엘 슈마허 – ‘배트맨 & 로빈’ (1997)


조지 클루니는 이 배역을 맡은 것에 대해 유감을 표명했고, 조엘 슈마허 감독 역시 이 영화의 팬이 아니다. 감독은 이 영화가 훨씬 더 어둡고 사실적이기를 원했지만, 그것은 제작사의 계획이 아니었다.

 

본인의 작품을 싫어한 감독들과 그 영화들!, 시보드 블로그

조엘 슈마허 – ‘배트맨 & 로빈’ (1997)


슈마허는 “저는 ‘다크 나이트’를 필사적으로 만들고 싶었지만, 제작사는 그것을 원하지 않았어요, 결국에는 그들 돈이고 그들은 제 윗사람들이예요.”라고 말했다.

 

본인의 작품을 싫어한 감독들과 그 영화들!, 시보드 블로그

우디 앨런 – ‘애니 홀’ (1977)


틀림없이 최고의 우디 앨런 영화는 감독이 왜 호평을 받는지 제대로 이해하지 못하는 영화이기도 하다. 그는 “어떤 이유에서인지 그 영화는 매우 좋은 평판을 받는다”고 말했다.

 

본인의 작품을 싫어한 감독들과 그 영화들!, 시보드 블로그

우디 앨런 – ‘애니 홀’ (1977)


분명히 알렌은 오스카상을 수상한 이 영화가 최종적으로 만들어진 로맨틱 코미디가 아니라 좀 더 실험적이기를 원했다.

 

본인의 작품을 싫어한 감독들과 그 영화들!, 시보드 블로그

조쉬 트랭크 – ‘판타스틱 포’ (2015)


이 영화는 실패작이었고, 감독은 제작사를 비난했다. “1년 전에 저는 이 영화의 환상적인 편집본을 가지고 있었어요. 그리고 그건 좋은 평가를 받았을 거예요. 하지만 여러분은 아마 절대 못 볼 거예요. 그게 현실이죠.”라고 트랭크가 트위터에 올렸다.

본인의 작품을 싫어한 감독들과 그 영화들!, 시보드 블로그

데이비드 린치 – ‘듄’ (1984)


데이비드 린치가 각색한 프랭크 허버트의 공상 과학 소설은 감독에게 많은 아쉬움을 남겼다. 그만큼 그는 이 영화가 그의 인생에서 “엄청난 슬픔”이라고 말했다.

본인의 작품을 싫어한 감독들과 그 영화들!, 시보드 블로그

데이비드 린치 – ‘듄’ (1984)


그 이유는? 데이비드 린치에게 최종 편집본을 만들 자유가 주어지지 않았기 때문이다. “최종적이고 완전한 창조적 자유가 없을 때, 거기 멈춘채로 죽음을 맞이하게 돼요. 죽음을 맞이했고, 저는 죽어갔죠.”라고 감독이 말했다.

본인의 작품을 싫어한 감독들과 그 영화들!, 시보드 블로그

스티븐 스필버그 – ‘인디아나 존스와 운명의 신전’ (1984)


스필버그는 이 ‘인디언 존스’ 영화가 다소 어둡다고 생각한다. 조지 루카스 작가가 이혼을 하고 스티븐 스필버그 감독이 당시 여자친구와 헤어지는 바람에 영화는 그런 우울한 느낌이 든다.

본인의 작품을 싫어한 감독들과 그 영화들!, 시보드 블로그

마이클 베이 – ‘트랜스포머: 타락한 자들의 복수’ (2009)


분명히 모든 ‘트랜스포머’ 영화들이 마이클 베이 감독으로부터 같은 사랑을 받는 것은 아니다. 마이클 베이 감독은 이 영화를 “쓰레기”라고 불렀다.

 

본인의 작품을 싫어한 감독들과 그 영화들!, 시보드 블로그

앨런 테일러 – ‘토르: 다크 월드’ (2013)


‘토르: 다크 월드’는 감독과 제작사 사이의 창조적 충돌의 또 다른 고전적인 사례이다. 테일러는 마블의 경험을 “특히 고통스럽다”고 묘사했는데, 그 이유는 제작사의 편집이 “그것을 완전히 다른 영화로 만들었다”고 말했다.

본인의 작품을 싫어한 감독들과 그 영화들!, 시보드 블로그

제리 루이스 – ‘광대가 울었던 날’ (1972)


 미공개 논란의 여지가 있는 제리 루이스의 홀로코스트 코미디 영화는 이 영화가 적절하지 않다고 생각했기 때문에 그가 죽을 때까지 개봉되지 않았다.

본인의 작품을 싫어한 감독들과 그 영화들!, 시보드 블로그

제리 루이스 – ‘광대가 울었던 날’ (1972)


“그것은 안좋았어요, 영화의 마법을 잃어버렸죠. 아주 나빴어요. 아무도 이 영화를 볼 수 없을 거예요. 왜냐하면 저는 이 형편없는 작품이 창피하기 때문이예요.” 라고 2013년 루이스가 말했다. 그럼에도 불구하고, 이 영화는 2025년에 개봉될 예정이다.

본인의 작품을 싫어한 감독들과 그 영화들!, 시보드 블로그

우디 앨런 – ‘한나와 그녀의 자매들’ (1986)


‘한나와 그녀의 자매들’은 아카데미 각본상을 수상했을지 모르지만, 우디 앨런은 그것에 별로 만족하지 않는다.

 

본인의 작품을 싫어한 감독들과 그 영화들!, 시보드 블로그

우디 앨런 – ‘한나와 그녀의 자매들’ (1986)


알렌은 “‘한나와 그녀의 자매들’은 내가 매우 심하게 망쳤다고 생각하는 영화이다”라고 고백했다. 감독은 특히 결말이 “나를 죽인 부분”이라며 싫어했다.

본인의 작품을 싫어한 감독들과 그 영화들!, 시보드 블로그

스티븐 소더버그 – ‘더 언더니스’ (1995)


감독은 1949년 영화 누아르를 리메이크한 ‘섹스, 거짓말, 비디오테이프'(1989) 영화에 배우 피터 갤러거를 캐스팅했다. 불행하게도, 이 영화는 갤러거가 출연한 이전 영화만큼 성공적이지 못했다.

 

본인의 작품을 싫어한 감독들과 그 영화들!, 시보드 블로그

스티븐 소더버그 – ‘더 언더니스’ (1995)


감독은 나중에 이 영화가 “엉망진창”이었고 “개봉하자마자 망했다”고 인정했다.

본인의 작품을 싫어한 감독들과 그 영화들!, 시보드 블로그

스탠리 큐브릭 – ‘두려움과 욕망’ (1953)


이 영국 감독은 많은 뛰어난 영화들로 알려져 있지만, ‘공포와 욕망’은 그 중 하나가 아니다. 이 반전 드라마는 큐브릭의 장편 영화 데뷔작이었고, 정말 형편없었다.

 

본인의 작품을 싫어한 감독들과 그 영화들!, 시보드 블로그

스탠리 큐브릭 – ‘두려움과 욕망’ (1953)


큐브릭은 ‘두려움과 욕망’을 “어두운 아마추어 영화 연습”이라고 일축했고, 자신의 영화를 “냉장고에 그린 아이의 그림”을 떠올리게 하는 “완전히 어설픈 이상한”이라고 낙인찍었다.

본인의 작품을 싫어한 감독들과 그 영화들!, 시보드 블로그

데이비드 오. 러셀 – ‘우연한 사랑’ (2015)


그 감독은 2008년에 이 영화를 촬영하기 시작했지만, 수많은 예산 문제 이후에 그는 이 프로젝트를 포기했다. 그 후 ‘우연한 사랑’이 개봉되었지만, 데이비드 오. 러셀은 스티븐 그린이라는 가명을 크레딧에 사용할 것을 요청했다.

본인의 작품을 싫어한 감독들과 그 영화들!, 시보드 블로그

알프레드 히치콕 – ‘로프’ (1948)


영국의 상징적인 영화 제작자는 ‘로프’를 “완성되지 않은 실험”이라고 불렀다.

본인의 작품을 싫어한 감독들과 그 영화들!, 시보드 블로그

기예르모 델 토로 – ‘미믹’ (1997)


감독은 프로듀서 하비 와인스타인과 함께 작업한 경험을 “정말 싫었다”며 ‘미믹’은 “시각적으로 100% 제작자가 원한 것”이라고 덧붙였다. 그는 또한 “지금까지 제작된 바퀴벌레 영화 중 최고로 거대한 영화를 만들어야 하는 의무처럼 느껴졌다”고 말했다.

본인의 작품을 싫어한 감독들과 그 영화들!, 시보드 블로그

키퍼 서덜랜드 – ‘우먼 원티드’ (1999)


키퍼 서덜랜드는 ‘우먼 원티드’가 너무 싫어서 앨런 스미스라는 가명으로 영화 크레딧에 달아 달라고 부탁했다. 이 가명은 60년대 후반부터 할리우드 감독들이 불만을 표출하기 위해 사용해 왔다.

본인의 작품을 싫어한 감독들과 그 영화들!, 시보드 블로그

데니스 호퍼 – ‘캐치파이어’ (1990)


조디 포스터와 데니스 호퍼가 출연한 이 블랙 코미디도 앨런 스미스라는 가명을 단 영화가 되었는데, 이는 호퍼가 마지막 편집본을 싫어했음을 증명한다. 1992년, 이 영화의 감독 편집본이 ‘백트랙’이라는 새로운 제목으로 개봉되었다.

본인의 작품을 싫어한 감독들과 그 영화들!, 시보드 블로그

토니 케이 – ‘아메리칸 히스토리 X’ (1998)


에드워드 노튼이 신나치로 출연한 영화는 당시 비평가들로부터 호평을 받았지만 토니 케이 감독은 제작사가 밀어붙인 최종 편집본에 만족하지 못했다.

본인의 작품을 싫어한 감독들과 그 영화들!, 시보드 블로그

토니 케이 – ‘아메리칸 히스토리 X’ (1998)


감독이 마지막 컷을 미세 조정하는 데 매우 오랜 시간이 걸렸기 때문에 뉴 라인 시네마 사장들이 노튼을 데려와서 작업을 마쳤다고 한다. 케이는 심지어 크레딧에서 그의 이름을 빼려고 노력했지만, 소용이 없었다.

본인의 작품을 싫어한 감독들과 그 영화들!, 시보드 블로그

마티외 카소비츠 – ‘바빌론 A.D.’ (2008)


빈 디젤이 주연한 이 공상과학 영화의 감독은 비평가들로부터 좋지 않은 평가를 받은 후 자신의 영화를 혹평했다. 카소비츠는 제작사의 변호사들을 비난했다. “폭스는 모든 쉼표와 마침표들까지 보는 변호사들을 보내왔다. 그들은 처음부터 끝까지 모든 것을 어렵게 만들었다.”고 그는 말했다.

본인의 작품을 싫어한 감독들과 그 영화들!, 시보드 블로그

마티외 카소비츠 – ‘바빌론 A.D.’ (2008)


감독은 마지막 편집본을 “순수한 폭력과 어리석음”이라고 말했다. 이어 “(영화의) 부분들이 마치 ’24시’의 최악의 에피소드 같다.”고 덧붙였다.
 
출처: (NME) (Screen Rant) (Looper) (Ranker) 

참조: Actors who hated their on-screen character

Related Posts

답글 남기기

이메일 주소는 공개되지 않습니다. 필수 필드는 *로 표시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