장기처방 의약품 이용 증가, 180일 이상이 기본으로 확립됨

장기처방 의약품 이용 증가, 180일 이상이 기본으로 확립됨, 시보드 블로그

의약품 장기처방 증가세가 계속되고 있다. 의약품 장기 처방은 환자 안전을 직접적으로 위협할 수 있다.

180일 이상 의약품 장기처방이 2021년 약 370만 건에서 2022년 약 425만 건으로 약 15% 증가한 것으로 밝혀졌다. 짧게는 90일부터 길게는 1년 이상인 장기처방전 발행이 매년 늘어나 환자 안전에 우려가 제기된다.

국민의힘 최영희 의원이 건강보험심사평가원에서 제출받은 ‘원외처방일수 구간별 요양기관종별 명세서건수’ 자료에 따르면, 지난해 최소 90일 이상 장기처방을 받은 건은 약 2600만 건으로 2018년 약 1600만 건 대비 60% 이상 증가했다.

기관별 90일 이상 구간을 보면, ▲상급병원은 2018년 609만 건에서 2022년 783만 건(29%) ▲종합병원은 538만 건에서 840만 건(56%) ▲병원급은 93만 건에서 182만 건(96%) ▲의원급은 305만 건에서 767만 건(151%)으로 증가했다. 1년 이상의 장기처방도 비슷한 추세를 보였다. ▲상급종합병원은 2022년에 2018년 대비 87% ▲종합병원은 150% ▲병원급은 176% ▲의원급은 139% 증가했다. 보건기관만 소폭 감소했다.

의약품 장기처방은 약 복용 후 발생하는 환자 상태 변화가 고려되지 않는 채 투약이 이뤄질 가능성을 높인다. 그 때문에 환자의 안전 측면에서 매년 장기처방이 개선 필요성이 제기되지만, 상황이 개선되지 않고 있다. 특히 상급종합병원뿐만 아니라 병원·의원급까지 장기처방이 늘어나 처방일수를 적정 수준으로 제한할 필요가 있다는 목소리가 연일 커지고 있다.

최영희 의원은 “장기처방은 환자 편의를 떠나 안전성 우려가 커 이에 대한 안전관리 대책이 절실하다”며 “현재 정부가 통제 가능한 보건기관만 장기처방 감소세를 보이고 있는데 민간에도 적용될 수 있도록 정부의 각별한 관심이 요구된다”고 말했다.

1. 의약품 장기처방 증가
2. 장기처방 의약품 180일 이상
3. 의약품 장기처방 기본 180일
4. 의약품 장기처방의 위험성
5. 의약품 장기처방 추세
6. 의약품 장기처방 효과
7. 180일 이상 의약품 처방의 이유
8. 왜 의약품 장기처방이 증가하는가
9. 의약품 장기처방 최신 연구
10. 의약품 장기처방의 통계
11. 장기처방 의약품 관리법
12. 의약품 장기처방과 부작용
13. 의약품 장기처방에 대한 의료계 의견
14. 강력한 의약품의 장기처방이 증가하는 이유
15. 의약품의 장기처방이 환자에게 미치는 영향
16. 의약품 복용 기간 180일 이상
17. 의약품 장기처방 환자 경험담
18. 의약품 장기처방에 따른 의료비 증가
19. 의약품 장기처방이 주는 부담
20. 의약품 장기처방, 적절한 관리 필요성.

Related Posts

답글 남기기

이메일 주소는 공개되지 않습니다. 필수 필드는 *로 표시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