10월부터 건강보험 적용되는 경구형 SMA 치료제 ‘에브리스디’

10월부터 건강보험 적용되는 경구형 SMA 치료제 ‘에브리스디’, 시보드 블로그

10월부터 경구형 척수성 근위축증(SMA) 치료제 ‘에브리스디’ 급여가 적용된다. /한국로슈 제공

한국로슈는 자사의 경구형 척수성 근위축증(SMA) 치료제 ‘에브리스디(성분명 리스디플람)’가 보건복지부 고시 및 건강보험심사평가원 공고에 따라 1일부터 건강보험급여를 적용받는다고 4일 밝혔다. 척수성 근위축증은 운동 기능에 필수적인 생존운동신경세포(SMN) 단백질 결핍으로 전신의 근육이 점차 약화하는 희귀 유전성 신경근육 질환이다. 주로 영아기에 첫 증상을 보이게 되나 성인기에 나타나는 경우도 있으며, 운동 기능을 포함한 다양한 근육이 점차 퇴행하는 특징을 보인다.

이번 고시에 따라 에브리스디는 5q SMN-1 유전자의 결손 또는 변이의 유전자적 진단이 확인된 5q 척수성 근위축증 환자 중 ▲증상 발현 전이라도 SMN2 유전자 복제수가 3개 이하이며, 치료 시작 시점에 생후 6개월 미만인 경우 또는 ▲SMA 관련 임상 증상과 징후가 발현된 제1형~제3형이며 영구적 인공호흡기를 사용하고 있지 않은 경우 중 어느 하나에 해당하는 경우 보험 급여가 인정된다.

에브리스디는 유일한 경구형 5q 척수성 근위축증 치료제로 연령 및 체중에 따른 권장 맞춤 용량을 1일 1회 투여하는 신약이다. SMN2 유전자의 미성숙 전령 RNA(pre-mRNA)에 결합해 SMN 단백질 농도를 증가시키고 유지하는 기전으로, 혈관-뇌 장벽을 통과할 수 있으며 중추신경계를 포함한 신체의 모든 부분에 골고루 분포, 전신의 SMN 단백질을 증가시킨다.

환자가 가정에서 자가 투여할 수 있어 척추측만 등으로 기존의 척수강 주사 치료가 어려운 환자에게 유용한 대안이 된다. 대다수의 척수성 근위축증 환자는 척추를 지탱하는 근육의 악화로 인해 질병이 진행되면서 척추측만을 경험한다. 보통 1형 및 2형 환자의 60~90%에서 2형 및 3형의 환자의 경우 걷지 못하는 약 50%의 환자에서 척추측만이 발병하는 것으로 보고된다.

한국로슈 닉 호리지 대표는 “이번 급여 적용을 통해 그동안 제한적인 치료 환경에 놓여 있던 척수성 근위축증 환자들의 치료 부담과 잠재적인 치료 장벽을 크게 낮출 수 있게 되어 매우 기쁘게 생각한다”며, “앞으로도 국내 환자들의 전반적인 치료 환경을 개선해 나가기 위해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1. SMA 치료제
2. 에브리스디
3. 건강보험 적용
4. 에브리스디 보험 적용
5. SMA 건강보험
6. 경구형 SMA 치료제
7. 에브리스디 SMA 치료법
8. 건강보험 적용 치료제
9. 에브리스디 보험적용 시점
10. SMA 치료 중 보험 적용
11. 에브리스디보험 적용 관련
12. SMA 에브리스디 치료비
13. 에브리스디 보험 혜택
14. 경구형 SMA 치료 에브리스디
15. SMA 에브리스디 보험적용
16. 에브리스디 보험청구
17. 에브리스디 효과
18. 에브리스디 구입 방법
19. SMA 치료보험 적용 사항
20. 에브리스디 건강보험이 적용될 시기.

Related Posts

답글 남기기

이메일 주소는 공개되지 않습니다. 필수 필드는 *로 표시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