1900년대 초 뉴욕의 주거 환경은 어땠을까?

na_65cdfa7d18efd.jpg

1900년대 초 뉴욕의 주거 환경은 어땠을까?


18세기 말까지 뉴욕시의 인구는 기하급수적으로 증가했다. 수천 명의 이민자들은 미국에서 더 나은 삶을 찾고 있었다. 많은 사람들이 뉴욕에 정착했고, 황폐한 아파트 건물에 빽빽이 들어찼다. 이 건물들 대부분의 생활 조건은 끔찍했지만, 이 곳은 수천 명의 안식처였다. 

이 갤러리에서 뉴욕의 삶이 어땠는지 살펴보자.

na_65cde1b8b5070.jpg

대규모 이민자들


19세기에는 수천 명의 사람들이 미국으로 이주했다. 1800년대에 뉴욕시에서만 대략 20년마다 인구가 두 배씩 증가했다.

 

na_65cde1b84b3c8.jpg

주거 환경


많은 사람들이 결국 작고 좁고 임대료가 낮은 아파트에 살게 되었다.

 

na_65cde1ad6a878.jpg

좁디 좁은


뉴욕시의 아파트 건물은 이전에는 독신 가정이 입주했으나, 숙박 수요가 높아지면서 다중 거주 건물이 되었다.

 

na_65cde192d82b1.jpg

정의


1867년부터 뉴욕 주 의회는 아파트를 “임대 건물로, 집 안에서 요리를 해먹는 세 가족 이상이 서로 독립적으로 거주하며 사는 빌딩”으로 정의했다.

na_65cde1ab2b2cb.jpg

뉴욕 남동부


이들 아파트의 상당수는 맨해튼 남동부(Lower East Side)에 밀집해 있었다. 사진은 딜런시 스트리트(Delancy Street)다.

 

na_65cde1ad0147d.jpg

판자집 마을


세기가 바뀔 무렵에는 약 230만 명(뉴욕 인구의 3분의 2)이 연립주택에 살고 있었다. 많은 다른 사람들도 연립주택 주변에 지어진 판자촌에 살고 있었다.

 

na_65cde1ab275d4.jpg

아주 작았다


각각의 아파트는 약 27-38 평방 미터였다. 이 작은 공간들이 대가족들로 채워졌다.

 

na_65cde1a95f2b7.jpg

질병이 만연했다


 위생은 열악했다. 천연두와 결핵 같은 질병이 주민들 사이에 급속히 퍼졌다.

 

na_65cde1a80282d.jpg

열악한 위생


 상수도, 화장실, 샤워기, 목욕물은 존재하지 않았다. 대부분의 세입자들은 뒷마당에 있는 공동 수도를 사용하여 씻고, 요리를 하고, 다른 모든 것을 할 수 있었다.

 

na_65cde1a6901ec.jpg

환기와 채광


열악한 환기와 채광도 주민들이 감내해야 하는 문제였다.

 

na_65cde19f6e0f0.jpg

전기가 들어오지 않다


1918년에 이르러서야 아파트에 전기를 의무적으로 설치하도록 하는 법안이 통과되었다.

 

na_65cde19fe1cdb.jpg

화재의 위협


화재는 지속적인 위협이었다. 결국 1867년 세입법이 시행된 후 일부 건물에 화재 대피소가 설치되었다.

 

na_65cde1939540f.jpg

작업 공간


뉴욕시의 아파트는 사람들로 붐비는 생활 공간일 뿐만 아니라, 작업 공간으로도 사용되었다.

 

na_65cde199d1517.jpg

작업 공간


의류, 액세서리, 식품 등의 제조업이 일반적이었다.

 

na_65cde189880a1.jpg

작업 공간


사진은 뉴욕시의 한 아파트에서 일하는 재봉업 직원들이다.

 

na_65cde1909ee7a.jpg

모든 사람이 아파트에서 살 수 있는 것은 아니었다


세입자들이 침대나 매트리스를 바닥에 놓고 하룻밤에 몇 푼씩 받고 다른 이에게 빌려주는 일도 드물지 않았다.

 

na_65cde188c8226.jpg

아주 높은 인구밀도


1894년, 뉴욕 주 의회 세입 위원회는 뉴욕에 38,000개의 세입 건물을 확인했다.

 

na_65cde18b04a99.jpg

뉴욕시의 아파트


당시 남동부에만 4,047 제곱미터당 최대 700명의 주민이 거주하고 있었다.

 

na_65cde18a14997.jpg

도시재생


1901년에 제정된 공동주택법이 공간 및 안전에 관한 규정을 몇 가지 바뀌면서, 공동주택의 종말을 알리는 계기가 되었다.

 

na_65cde191c91f0.jpg

도시재생


도시재생 연방정부의 프로그램은 많은 건물들의 철거를 촉진했고, 1950년대에 이르러 뉴욕시는 크게 변화했다. 뉴욕시 아파트의 삶을 담은 사진을 몇 장 더 살펴보자.

 

na_65cde18a3af73.jpg

아메리카 원주민 가족


아메리카 원주민 가족은 아들이 바이올린을 연주하는 동안 수공예품을 만든다.

 

na_65cde19e363aa.jpg

뒷골목


뉴욕의 한 뒷골목에서 아이들이 구슬을 가지고 놀고 있다.

 

na_65cde19bb8fed.jpg

침대 속의 남자


한 남자가 뉴욕의 아파트에서 침대에 누워있다.

 

na_65cde18f777b6.jpg

가족


1914년경 뉴욕시의 아파트에서 한 가족의 모습이다.

 

na_65cde18e34ec5.jpg

초라한 집


뉴욕시의 한 연립주택에 있는 방. 가구는 물론이고 주거환경은 열악했다.

 

na_65cde1a3cfa65.jpg

판잣집


1900년대 초 뉴욕시에서 남자들이 판잣집 밖에 앉아있다.

 

na_65cdfc220df24.jpg

엘리자베스 거리


1912년경 맨해튼 엘리자베스 가에 있는 아파트들.

 

na_65cde1a48b80c.jpg

아파트 단지


1901년 뉴욕 보틀앨리의 한 아파트 단지.

 

na_65cde199f0d49.jpg

노동자 계급 여성


뉴욕 남동부 헨리 스트리트에 있는 한 아파트의 주민들.

출처: (History) (History Collection) (All That’s Interesting) (Skyscraper Museum) (Window to the World)

 

Related Posts

답글 남기기

이메일 주소는 공개되지 않습니다. 필수 필드는 *로 표시됩니다